‘근육질 트럼프’..”강력한 힘으로 탄핵조사 등 돌파 의지” 피력

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!





(서울=센서블뉴스)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‘근육질 몸매’를 과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.


트럼프 대통령은 27일(미 현지 시간) 페이스북과 트위터, 인스타그램 등 SNS에 ‘상반신을 드러낸 근육질 몸매’의 사진을 일제히 올렸다.


이 사진은 실제 사진이 아닌 영화 록키3의 포스터에 실린 주인공 실베스터 스탤론의 상반신 사진에 트럼프 대통령의 얼굴을 겹친 합성 사진이다.


트럼프 대통령은 1946년생으로 올해 만 73세다.


트럼프 대통령은 이 사진을 통해 미 하원의 탄핵조사 등 안팎의 국면을 ‘강력한 힘’으로 돌파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.<사진 : 트럼프 대통령>





센서블뉴스 | 2019-11-28 13:32:43 | 



목록으로
오늘 0 / 전체 207

센서블뉴스 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51, 종로타워 18층 (종로2가)     Tel : 010-4507-1006     E-mail: sensiblenews@naver.com
인터넷신문  등록 번호 : 서울, 아03069(2014.03.27)    사업자 번호 179-81-00931    통신판매업 신고 : 2019-서울종로-1516 
Copyright © (주)센서블뉴스 All rights reserved.     발행인·편집인 : 문성규   청소년보호책임자 : 문성규     회사 소개 | 이용약관 | 개인정보취급방침 및 청소년보호정책 | 뉴스제보 | 광고